본문 바로가기

생각돌기

허지웅이 tv 에 나올때마다 불편하다


 

허지웅이 요즘 tv 에 간간히 나옵니다.

실시간검색어 1위에도 오르고.

하지만 ,, 그것이 불편한것은 어쩔수없네요.

저는 제 개인 블로그에, 허지웅에 대한

안좋은 생각을 여러번 작성 하였습니다.

 

허지웅 그는, 타인의 결과물을 강한 비판으로,

자극적이고 쌘 수위로 비판하며,

대중에게 시선을 받고, 그 시선을 이용해 인기를 얻고,

베스트셀러 작가가 되고, TV 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있습니다.

허지웅으로 인해 누군가가

서비스, 재화 적 이득을 얻은 사람은 없고,

그로 인해 피해를 입은 사람들만 있습니다.

 

 

 

 

허지웅 그는,

드라마 허준이 60% 를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자

"허준은 세상에서 제일 재미없는 드라마"

 

천만관객을 넘은 명량에,

"영화 명량은 전개가 부드럽지 않고 편집이 덜컥거리며,
천만 관객을 향한 욕망에 함몰된 영화"


국제시장이 천만관객을 돌파하자

"영화 국제시장은 토나온다"

 

황정음의 드라마가 인기를 얻자,

"황정음의 연기력 상승은 발성이 해결됐을 뿐이지 그대로다."

 

요즘 좀 뜬다는 것들에, 마구잡이로 자극적 평가를 쏟습니다.

이슈의 꼭대기에 있는 작품들에 대해 거의 대부분

자극적이고 거친 말투로 한마디씩 거들죠.

해당 작품을 제작한 사람이 들었을땐, 정말 나쁜 말들 일색 입니다.

왜 그렇게 쉬지않고 자극적 평가를 내놓습니까 ?

허지웅 그에게 물어보고 싶습니다.

영화나 드라마, 만들어본 적 있습니까 ?.

 

영화 만들어본 적 없으면, 영화 비판 하면 안되냐구요 ?.

네, 됩니다. 영화 만들어본적 없어도

남의 영화나 드라마를 비판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 그런 말투는 최소한 예의가 있다면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안해본 분야에 대해 감나라 배나라도 부족해

독설을 공공연히 떠든다는건, 정말 이해하기 힘듭니다.

 

해보지도 않은 분야에 독설가라뇨.

이 사회에서 별로 보고싶지 않습니다.

그렇게 타인에게 상처를 주고, 인기를 얻은것도 모자라,

책을 써내고, TV 에 나온다니.

뭔가 이치에 맞아 보이진 않네요.

 

피자 안 만들어 본 사람이, 여기 피자 맛없다 ! 할 순 있습니다.

하지만, 피자 안 만들어 본 사람이

여기 피자의 요리법이 엉망이야 ! 할 순 없습니다.

 

 

  • 횡포 2016.10.04 1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독설도 논리적인게 아니라 막무가내식인게 거슬리네요.. 본인이 평론가로서의 자각이 있다면 논리적으로 독자들을 이해시킬텐데요

  • 노답 2016.10.20 1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에서 언급한 허지웅식 비난보다 더 저급하고 논리가 없는 비난글..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 나무란다

    • ㅋㅋ 2016.10.24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딱 이 나라에 2명 있지. ㅋㅋ 나머지 5천만국민은 이 글에 당신처럼 생각하긴 힘들지,

  • 황정음 연기실력은 보질못해서 모르겠고 나머지는 틀린말아니잖아

  • 글쎄요 2016.11.17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은 평론을 해보셨나요.
    설마 블로그에 이런 글을 올리는걸 갖고 나도 평론가라고 하시지는 않겠죠.
    당신 논리라면 평론가를 평론할 수 는 있어도 이런식으로 질타를 해서는 안되는 것 아닌가요.
    사람은 역시 앞뒤가 안맞는 동물입니다.

  • 마찬가지 2016.11.17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지웅을 비판하는 글쓴이도 마찬가지
    허지웅도 이글을 읽고 맘 아픈건 마찬가지
    이 글을 읽고 허지웅 몰라도 내 맘 불편한건 마찬가지

    특히 마지막 두줄 피자비유는 ㅜㅜ

  • ㅋㅋ 2016.11.21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보니까 이나라는 다음 정권에도 망했네, 의식이 이렇게 없어서야. 허지웅이가 티비에 나오는것 자체가 오류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아져야 한다. 정말이다.

  • ㅋㅋ 2016.11.21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인을 헐뜯어 이기를 얻은것도 모자라, 그 인기를 마치 지성인으로 포장해버리는 이 사태, 아무런 성과도 내놓은적 없는 사람이 공중파에 나오고 책을 내고 베스트샐러가 되었다는게 사회적 문제가 아니라면, 그것을 문제로 아무도 지적하지 않는다면, 지적하는 사람이 적다면, 그 지적 자체가 또 지적받는다면. 그것은 미개한 사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