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제동

김제동에게 섣부른 판단은 해롭다 저는 2007년부터 2015년까지 서래마을에서 살았습니다.동네 특성상, 연예인이 많이 살고 있습니다.저는 서울예술대학교를 졸업했습니다.연예인에 대한 호들갑은, 그나마 없는 편입니다.하지만, 저에게 김제동씨에 대한 인상은 매우 깊습니다.아마 - 연예인이 아닌, 사람으로 그런것 같습니다,길가는 이웃 주민인 저에게 먼저 안녕하시냐 말을 걸고.비오는날은 비오는데 우산 없으시냐,날이 많이 추워졌지요 .. 같은 인삿말을,일반인인 저도 이웃에게 먼저 건네진 않기..
김제동의 이웃으로써, 그에게 느낀 점 저는 서래마을에서 7년을 살았습니다.지금은 5개월 전 이사해, 역삼동에 살지만,.그 전까지, 제 총각생활 대부분을 서래마을에서 지냈고.그때, 제일 자주 본 동넷사람이김제동 씨 였습니다.김제동씨는, 길에서 "안녕하세요." 를 먼저 말 걸어주신 이웃 이었습니다.비오는날은, 제가 먼저 "운동 다녀 오시나봐요." 말을 걸었고."네 자주 봅시다.", 그리고, 이사준비를 하다가는, "어디 가시나봐요 ?." ...이웃과 이렇게 짧게나마 ..
네이버와 조선일보의 독주, 일반 시민이 마시는 독주 물건 하나 살때. 네이버에 그 물건을 검색한다.네이버쇼핑에 접속하는 것이다.그 접속 디바이스는, 모바일이 66.2%로 PC 이용률 60.2%를 넘어섰다.네이버에서, **스퀘어라는걸 만들었나보다.예전에는 지식쇼핑이 바로 나왔는데.요가복을 검색하면 패션스퀘어,침대를 검색하면 리빙스퀘어가 먼저 나온다.그 아래에, 지식쇼핑이 있다.지식쇼핑 상위노출을 위한 경쟁이 아직 충분히 치열한데.이제 리빙스퀘어 ... 에도 광고를 내보내야 한다.인터넷에서 모객된 고객을..